한국광학공업협동조합

 

HOME  로그인  회원가입 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작성일 : 13-11-13 15:42
금형ㆍ주조 등 뿌리산업에 내년 563억원 지원
 글쓴이 : 관리자
조회 : 3,717  
   뿌리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재정지원 확대 보도자료.hwp (855.0K) [21] DATE : 2013-11-13 16:11:04
   뿌리산업의 입지실태와 활성화를 위한 제언.pdf (4.0M) [16] DATE : 2013-11-13 16:11:04
금형ㆍ주조 등 뿌리산업에 내년 563억원 지원


정부가 금형ㆍ주조 등 뿌리산업을 지원하기 위한 예산을 올해보다 늘리기로 했다.

기획재정부와 산업통상자원부는 4일 "뿌리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입지ㆍ환경 개선, 뿌리산업 전용 연구개발(R&D), 전문인력 양성 사업 등 관련 예산을 올해 472억원에서 내년 563억원으로 전년대비 19.2% 증액 반영했다"고 밝혔다.

뿌리산업은 금형ㆍ주조, 소성가공, 용접, 표면처리, 열처리 등 '공정기술'을 활용해 사업을 영위하는 업종이다. 2011년 기준으로 2만5000개 기업과 37만9000명의 근로자가 종사하고 있다. 뿌리산업의 99.6%가 중소기업에 해당한다.

이에 따라 정부는 뿌리기업의 입지ㆍ환경 개선을 위해 12개 뿌리산업 특화단지에 오ㆍ폐수처리시설, 에너지저감시설, 공동물류분석시설 등 공용시설을 추가 설치하기로 했다.

낙후된 작업환경과 3D업종의 이미지를 개선하고자 시범기업 4~6곳을 선정해 자동화 및 첨단화를 지원하고, 이를 업계 전반으로 전파해 보급할 계획이다.

또한 뿌리산업의 기술 경쟁력을 높이고 전문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공동으로 활용할 수 있는 R&D 장비 인프라도 구축하기로 했다.

뿌리산업 관련 5개 전공에 대해 전문 연구인력 교육 시스템을 개발하고 6개 대학에 석ㆍ박사급 학과를 개설하는 등 고용과 연계한 교육지원 예산도 신규 지원할 방침이다.

문의. 기획재정부 예산실 산업정보예산과(044-215-7312)
작성. 기획재정부 미디어기획팀 곽승한(shkwak@mosf.go.kr)